언정소설 추천 초왕비 내용 결말 리뷰 다시보기 chuwangfei

언정소설 초왕비 줄거리 내용 결말 리뷰 다시보기


아래 내용은 사견이 곁들여진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으며 이 글의 무단 복제 전재 인용 수정 후 재배포를 금힙니다. 정정사항이나 추가되는 내용은 본문에 덧붙이거나 댓글로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영아(ning er 宁儿)의 소설 초왕비 (chu wang fei 楚王妃). 언정 소설 한참 빠져 있었을 때 읽었던 작품인데 최근에 재성원령기 읽으면서 같이 또 읽었던 작품이라 소개해봅니다. 


개인적으로 재성원령기가 언정소설 입문작이었는데 이 작품에 대해서도 소개글 이후에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 초왕비 등장인물



- 여주 운천몽 : 전생의 형사에서 과거의 승상부 적녀로 천월함. 천월이라는 뜻은 타임슬립을 했다는 의미입니다.

- 남주 초비양 : 미남자에 능력있고 자기 여자한테만 잘하는 전형적인 남주의 정석.

- 운천몽 주변
: 수아와 빙아 (태후가 심은 여종) 미어멈 하어멈 모춘 영추 모춘과 영하 원동

- 습늠 : 초비양 측근

- 초왕부
: 초비양 할아버지 초왕 초남산, 초비양의 모친 하후영, 초비양 부친 초배, 초배의 후처 사씨 부인, 초배와 사씨부인 사이의 아들 딸 초경양 초결, 사완완과 사원원 쌍둥이 자매 

- 하후안아 : 초비양 외가인 하후족의 공주

- 북제
: 제정원 북제 태자, 북제의 10황자 제정한, 대황자 제정훤 ,북제의 영아 공주


• 운가

- 운현지 : 서초국 우승상

- 곡약리 : 운현지의 정실이자 운천몽 친모

- 소이낭 소청

- 운약설 : 운현지와 소이낭의 딸

- 유이낭 유함옥

- 삼소저 운언 : 운현지와 유이낭의 딸

- 운노부인 

- 운현지 동생 운현묵과 부인 이씨, 그들의 자녀 역형과 역걸 형제 막내 딸 운역역

- 그 밖에 소청의 측근 왕어멈 조집사 조명, 화이낭, 유위병등



• 보국공부

- 보국공부 노부인 : 곡약리 곡능오 태후의 모친

- 후작 곡능오 : 운천몽의 외삼촌

- 계서우 : 곡능호 부인이자 운천몽의 외숙모

- 곡장경 : 보국공부의 장자

- 곡비경 : 보국공부의 유일한 적손 장녀

- 독립한 서자 곡염과 부인 담씨

- 곡경청 : 권력지향주의 곡염과 속물근성의 담씨의 딸.


• 용부

- 용부의 노부인 진씨

- 용운학 : 미남자에 좋은 집안과 능력을 갖추었지만 그 시대에는 받아 들이기 힘든 은발로 태어났다. 그래서 그 의 곁에는 시종 사아를 빼고 사람이 많이 없다. 


• 서초국 황실

- 진왕 : 원덕태비 아들

- 옥건제 : 황제

- 태후 : 운천몽 생모 곡약리의 친언니

- 용현태비 : 용부 진씨의 딸. 용귀비 고모

- 용귀비 : 용운학 누이 용용

- 황후 : 완부출신


- 해왕부
: 해왕, 세자 해월, 해염군주,해군왕 해침계

- 한국공부(진왕의 외조부 원덕비 친정)
: 천하의 바람둥이 원경주, 노부인 임씨

- 형부시랑의 여식 형금접

- 소부
: 형부상서 이자 소청의 오라버니, 딸 소잔월, 아들 소정언


- 단왕 : 무던 한 듯 하지만 비밀을 가지고 있다.

- 한소면 : 무과 1등 급제자

- 한철 : 문과 1등 급제자로 곡비경을 보고 한 눈에 반한다.

- 한옥 : 한철의 누이동생

- 섭태의 : 자신이 내키지 않으면 진맥을 하지 않으며 보국공부와 긴밀한 관계를 맺으며 곡약리를 딸처럼 예뻐하던 유능한 의원.

- 섭회원 : 아버지를 치료하던 그를 보고 곡비경이 반하지만 그는 신분의 차이를 알고 자신의 본분인 의원의 일에만 집중한다.




✔️ 초왕비 줄거리 내용



' 웃고 떠드는 연회 속에서 

그 뒤로는 칼을 숨기고 음모가 난무하는 구나. 

주변을 건드리는 자는 

반드시 그 대가를 치러야 할 거야.' 


' 어떤 일에서든지 어디에 있던지 

감히 내 아내를 다치게 한다면 

내가 반드시 찾아가 당신을 처치할거야.'



운천몽은 진왕으로 부터 퇴혼을 당하고 황궁 벽에 머리를 부딪혀 스스로 세상을 등진다. 그리고 이때 현대에서 형사로 일하던 여주는 사고로 세상을 뜨고 과거의 운천몽의 몸으로 들어오게 된다.


머리를 다치고 다시 눈을 뜬 그녀는 운천몽의 몸에 남아 있는 기억을 정보 삼아 자신의 직업의 능력을 살려 상황에 재빠르게 대응한다. 


이때 부터 뭔가 달라진 그녀의 모습에 초비양과 진왕 강목진 모두 그녀에게 관심을 갖기 시작한다.


운승상부로 돌아온 그녀는 이 몸의 주인의 기억에 동화되어 그녀가 잃어버렸던 것들을 되찾고 응징을 하기 시작한다.


결국 소이낭은 과거의 자신의 저지른 잘못을 그대로 돌려받게 되고 못된 마음을 품은 운약설 역시 그 대가를 치른다.


자신이 퇴혼을 먼저 원했으나 달라진 분위기에 운천몽에게 반한 진왕은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고 그녀를 얻으려 했고 처음에는 호기심이었다가 진심으로 그녀를 사랑하게 된 초비양은 그녀를 모든 위험으로부터 지켜낸다.


그리고 결국 운천몽은 초비양과 혼인을 하게 된다. 용운학은 그녀를 좋아했지만 보내줄 수 밖에 없는 처지였지만 그녀가 혼인을 한 후에도 계속해서 그녀가 하는 일들을 지지한다.


초왕 초남산의 아들이자 초비양의 부친인 초배는 서초의 안녕을 위해서 하후족 족장의 하나 밖에 없는 딸이었던 하후영과 화친을 맺었었다. 그리구 후에 사씨 부인과 다시 혼인을 하고초비양은 초왕 초남산이 키웠다. 


변방을 지킨다는 명목하에 초배는 떨어져 있으며 서초 개국당시를 생각해보면 자신이 당연히 황족이어야 했다고 생각하고 일을 꾸미고 있었다. 


그리고 진왕과 해왕이 이어서 일을 꾸미고 결국은 초왕군에 의해 실패로 돌아간다.


✔️ 초왕비 결말 리뷰



초왕 초남산이 선조 황제의 단서철권을 들고 단왕의 적자 한철을 새로운 황제로 세운다. 


한철은 황제에 등극해 연호는 광덕 자신은 청제라 하고 그가 온 마음 다해 사랑했던 보국공부의 적녀 곡비경을 황후에 책봉한다. 그리고 그가 문과 장원이 될 때 무과 장원이었던 자신도 몰랐었던 쌍둥이 형인 한소면을 한왕에 봉한다.


권력은 놓았지만 강목진은 끝까지 운천몽만은 놓지 못했고 상황이 모두 안정 된 후에 운천몽과 초비양은 도성을 떠나 은거한다. 


초남산 역시 그들을 따라 가고 북제로 갔던 용귀비(용용, 용운학의 누이)는 제정원의 태자비가 되고 아이까지 낳고 행복하게 살아간다.


한편 하후안아는 해침계를 따라다니며 그가 마음을 열길 기다리며 곁에 머무른다. 


곡장경은 한철의 여동생이었던 한옥과 이어질 기미를 보인다.



결말은 당연히 나름 권선징악 해피엔딩입니다. 사실 이 작품의 재미는 운천몽이 운승상부에 있을 때 소이낭과의 일들이라든지 운노부인의 욕심을 가볍게 제압하는 거라든지 그런 일들이 재미 있습니다. 


막히는 부분 없이 사이다처럼 일들이 전개 되는 부분들도 좋고요. 근데 이런 부분들은 드라마화 되었을 때 다르게 표현되서 이따금씩 실망할 때도 있긴 하지만요.


초비양을 좋아했던 해염군주는 북제로 간 뒤 안 좋은 결말을 맺고요. 제정원이라는 인물은 참 냉혹하죠. 해염군주가 좋은 사람은 아니긴 하지만요. 


그런 제정원조차도 자신의 여인을 지키기 위해 넘나드는 모습이 인상깊습니다. 냉정하게 봤을 때 제정원도 그렇게 좋은 인물은 아니지만 읽다보면 괜찮은 인물처럼 느껴져요.


한철 같은 경우는 정말 아무것도 없어 보이는 서생에서 출생의 비밀을 갖고 있었고 결국에는 황제가 되는 인물입니다. 한철 역시 자신이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서 온 몸을 내던지죠. 그걸 보고 곡장경도 마음이 흔들리고요.


만약 드라마화 된다면 운천몽 초비양 외에 초왕 초남산, 용운학, 제정원, 해침계등 이 인물들을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승패가 갈리지 않을까 싶습니다. 멋있는 등장인물들이니까요. 



개인적으로는 재밌게 봐서 두 번 정도 읽은 작품이지만 사람에 따라서는 호불호가 갈릴 수도 있을 듯 합니다.



아래는 최근에 다시 읽은 언정소설 적녀의비와 드라마화 된 적가천금 석화지 경여년에 대해 쓴 이전 글들입니다. 궁금하신 분들 참조해주세요. 


↪오근언 왕성월 진흠해 류사녕 출연 중드 목우운간 원작 천산다객의 적가천금 내용 줄거리 결말 보러가기


↪ 호일천 장정의 주연 석화지 원작 소설 줄거리 내용 결말 보러가기


↪ 언정소설 추천 적녀의비 줄거리 내용 보러가기


↪ 경여년 원작 소설 줄거리 내용 결말 드라마 버전 비교 리뷰 


드라마화 된 작품 중에는 석화지경여년 시즌2 기대중입니다. 경여년 같은 경우는 시즌1을 너무 재밌게 봐서 올해 안에 빨리 방영이 되면 좋겠습니다. 각색이 잘 되기도 했고 연출 연기 모든 부분에서 만족했던 작품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한가지 아쉬운 건 언빙운 역이 신인배우네요. 


 원작에서는 언빙운의 역이 그리 크지 않거든요. 샤오잔도 나오는 비중은 적었지만 샤오잔이 갖고 있는 아우라때문인지 그 배역이 눈에 띄였죠. 


작년에는 언빙운역에 왕우석이라는 이야기도 있었는데 잘 모르는 신인배우라 사실 좀 아쉽긴 합니다. 그래도 경여년 자체를 너무 재밌게 봤고 그 배우도 방송으로 보면 멋있게 다가올지도 모르죠.


샤오잔은 서극 감독의 영화 버전 사조영웅전 촬영에 들어갔죠. 사실 샤오잔이 출연하길 바랬는데 아쉽네요. 근데 서극 감독의 작품이라니 그 영화를 당연히 찍어야죠. 


상대 여주가 장달비라는 게 좀 의외이긴 합니다. 장달비 괜찮긴 한데 샤오잔하고 어울릴까 하는 생각이 들어요. 확실한 건 공개가 되어 봐야 알겠죠. 


개인적으로는 사조영웅전보다 신조협려의 남주에 샤오잔이 더 어울릴 거 같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지만 샤오잔의 곽정을 기대해봅니다.



요즘에 장풍도에 살짝 빠졌다가 중후반부는 조금 뭐랄까.. 제 취향이 아니어서 흥미를 잃었다가 샤오잔의 옥골요가 방영되기 시작해서 봤다가 개인적으로는 여주와의 케미가 그렇게 다가 오지 않아서 보다가 하차를 했는데요.


성의 증순희 초순요 주연의 연화루와 양쯔 장만의 등위 단건차의 장상사가 비슷한 날에 방영을 시작합니다. 생각보다 빨리 방영이 되는 듯 해요.


당연히 아이치이 국제판과 WeTV에서 한글자막으로 제공을 해주겠죠. 그래서 오랜만에 다시 기대감을 안고 기다리는 중입니다.